참여마당

  • 공지사항
  • 행사안내
  • 부처님 말씀
  • 보문사 풍경
  • 아름다운 이야기
  • 지대방
  • 자유게시판

네비게이션

제목 공동체는 명상적인 사람들만이 함께 할 수 있다.   2017-02-22 (수) 13:55
글쓴이 보문사   286



공동체는, 명상적인 사람들만이, 함께 할 수 있다.

 

인생을, 즐기는 법을, 아는 사람들만이, 함께 할 수 있다.

 

내가, "명상" 이라고 부르는, 경지를 알아야, 함께, 사랑할 수 있다.

 

사랑을, 독점하는, 무의미한 행동을, 버려야 한다.

 

그래야, 공동체에서, 살 수 있다.

 

 

 

독점에 대한, 낡은 관념,,,

 

즉, 배우자가, 다른 사람의 손을, 잡아서는 안되고,

다른 사람을 보고, 웃어도 안된다는,

말도 안되는 생각을 지니고 있는 한,

공동체의 일원이 될 수 없다.

 

남편이, 다른 사람과 함께, 웃는 것은, 좋은 일이다.

 

웃음은, 언제나, 좋은 일이다.

 

누구와 웃고 있느냐가, 중요한 것은 아니다.

 

웃음은, 그 자체로, 좋고, 소중하다.

 

 

 

아내가, 다른 사람의 손을 잡고 있다면, 역시, 좋아해야 할 일이다.

 

따뜻함이, 오고 갈 것이고, 이것은, 소중하고, 좋은 일이다.

 

누구와 온기를 나누었느냐는, 중요하지 않다.

 

 

 

연인이, 여러 사람과, 좋은 경험을 나누면, 그대에게도, 역시, 좋은 일이 일어난다.

 

연인이, 다른 사람과, 경험을, 나눌 수 없게 되면,

그대 역시, 아무하고도, 경험을, 나눌 수 없다.

 

 

 

독점에 대한, 낡은 관념들은, 정말 어리석다.

 

그것은, 마치, 외출하는 남편에게, 이렇게 말하는 것과 같다.

 

"다른 곳에서는, 숨도 쉬지 말아요.

집에 돌아오면, 마음껏, 숨 쉴 수 있으니까요.

당신은, 저하고 있을때만, 숨을 쉴 수 있어요.

밖에 나가서는, 요가 수행자들처럼, 숨을 참으세요.

저는, 다른데서는, 숨을, 쉬지 않기를 바랍니다."

 

 

얼마나 어리석은가?

 

사랑은, 숨 쉬는 것과 같지 않은가?

 

사랑은, 호흡이다.

 

호흡은, 육체의 생명이고,

사랑은, 영혼의 생명이다.

 

사랑은, 호흡보다, 더 중요하다.

 

 

 

남편이 외출할 때,

그대는, 다른 사람, 특히, 다른 여자들과, 함께 웃지 않는다는, 약속을 받아 낸다.

 

그는, 다른 사람들을, 사랑해서는 안된다.

 

스물세 시간을, 아무도 사랑하지 않다가,

그대와 함께, 침대 속에 있는, 한시간 동안만 사랑한다면,

혹시, 그는, 사랑하는 체, 하는 것은 아닌가?

 

 

그대가, 그의 사랑을, 죽이고 있으므로,

꽃은, 이제, 피어나지 않는다.

 

스물 세시간 동안, 요가 수행자가 되어,

사랑을 참고, 두려워하고 있다가,

갑자기, 하루 중에, 한 시간만, 긴장을, 풀 수 있으리라고 생각하는가?

 

 

아내는, 남편을 망가뜨리고,

남편은, 아내를 망가뜨리고 있다.

 

그리고, 둘 다, 권태에, 지쳐있다.

 

그러고 나서, 그 사람은, 나를 사랑하지 않는다고, 생각하기 시작한다.

 

모든 것을, 그렇게 만든 것은, 자기 자신임에도 불구하고,,,,,

 

 

 

 

상대방 역시, 같은 생각을 한다.

 

두 사람은, 예전처럼 행복하지 않다.

 

그들이, 해변이나, 공원 같은데서, 데이트를 할 때는,

아무것도, 정해진 것이 없었고, 모든 것이, 유동적이었다.

 

그리고, 둘 다, 행복했다.

 

자유로웠기 때문이다.

 

 

날개를 갖고, 날아가는 새와,

새장에 갇힌 새는, 전혀 다르다.

 

 

자유로워야, 행복하다.

 


영시랑 무실(榮侍郞 茂實)에게 보낸 답장 1-3 
가장 훌륭하게 참는 법 
 
 
인천광역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629

COPYRIGHT BOMUNSA.NET. ALL RIGHTS RESERVED.